[시민일보] 필리핀 아포스티유, 국내에서도 비대면 서비스로 편리한 발급

  • 2020-04-21 16:20:53
  • 조회수 1390
  • 한국통합민원센터, 코로나 사태로 어려운 해외 민원도 척척


    지난 3월 필리핀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수도 마닐라가 위치한 루손섬을 시작으로 국가 전역에 봉쇄령을 확대했지만 최근 하루에 200여 명 이상 신규 확진자가 나오면서 누적 확진자는 6천 명 이상으로 늘었다. 또 앞으로 확진자 수가 감소하지 않으면 현재 자가 격리 중인 의심 환자나 밀접 접촉자를 시설에 강제 격리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필리핀 내 신규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는 상황과 국가 전역의 봉쇄로 일자리 감소는 물론 의료체계 붕괴와 식료품 등의 부족까지 겹친 가운데 현지 교민과 유학생들은 두려움과 공포에서 벗어나기 위해 현지의 생활을 정리하고 한국으로 귀국하고 있는 실정이다. 마닐라에서 대학을 다니고 있는 유학생 손씨는 "한국 대학으로 편입을 준비하던 중 지난 3월 코로나 사태가 확산되면서 두렵고 불안한 마음에 서둘러 귀국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국내에 머물면서 편입 준비를 하고 있지만 까다로운 서류 절차 때문에 쉽지 않을 것 같다"며 "입학처에서 필리핀 대학교 재학증명서 및 성적증명서의 필리핀 현지 아포스티유 인증을 받아서 제출하라고 하는데 한국에서 과연 가능할까 걱정이 된다"라고 호소했다.
     
    다양한 분야에 제출해야 할 수많은 해외 민원 서류가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막히면서 국내외 거주 중인 해외 교민과 유학생들의 고충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특히 아포스티유(Apostille)는 현지 국가가 발행한 문서에 대해 자국 대사관의 추가적 확인 없이 외교부의 인증만 있으면 자국에서 직접 사용할 수 있도록 인정하는 제도로서 이민, 취업, 유학, 비자, 운전면허증 교환 등을 신청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절차 중에 하나다. 이렇게 외국공문서에 대한 대사관 인증제도를 폐지하는 협약을 아포스티유 협약이라고 하며 현재 미국, 캐나다, 영국, 일본, 동남아시아의 유일한 필리핀 등 총 120여 개 국이다.
     
    수년간 글로벌 IT플랫폼을 구축하여 전세계 민원서류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는 한국통합민원센터 배달의민원에서는 코로나19 사태로 해외 현지 아포스티유 업무에 고충을 겪고 있는 교민과 유학생 등 전세계 민원인들에게 인터넷과 모바일(배달의민원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클릭 몇 번으로 필리핀 현지 아포스티유 인증을 손쉽게 받을 수 있는 비대면 서비스를 지원하고 하고 있다.
     
    또한 공인인증서나 컴퓨터, 프린터가 없어도 인증과 발급을 받을 수 있으며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의 배송은 물론 이메일로도 받아 볼 수 있는 장점도 갖췄다. 무엇보다 해당 현지 서류를 해외에 제출하기 위한 복잡한 절차를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는 특징과 정확한 업무처리로 필리핀 현지 아포스티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학업, 취업, 비자, 국제운전면허증, 현지 운전면허증 교환 등)에 요구되는 전세계 모든 민원서류까지 신속하고 빠르게 처리가 가능하다.

    http://www.siminilbo.co.kr/news/newsview.php?ncode=1065595127590873


    (Eng.ver)

    Apostille from Philippines can be issued in Korea with convenient service
     
    KICPC deals Overseas Documents Processing Service in corona outbreak


     
    In March, the Philippine government expanded the blockade across the country, starting with Luzon Island, where the capital city of Manila is located,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virus, but the cumulative number of cases has increased to more than 6,000 as more than 200 new patients emerged each day. In addition, if the number of confirmed patients does not decrease in the future, the Philippine government consider to forcibly quarantine suspect patients or close contacts who are currently in quarantine.
     
    Amid the growing number of new confirmed cases in the Philippines and the blockade across the country, job losses as well as the collapse of the medical system and food shortages have overlapped, local residents and international students end their local lives to escape fear and return to Korea. "As I was preparing to transfer to a Korean university, I quickly returned home in fear and anxiety as the corona crisis spread in March," said Son, an international student in Manila.
     
    He also said, "I am currently staying in Korea and preparing for transfer, but it will not be easy due to the difficult paperwork procedure. I was asked by the Admissions Office to obtain and submit the Philippine University Apostille's on the certificate of enrollment and transcripts but, I have no idea how to get it in Korea."

    The number of foreign documents to be submitted to various fields has been blocked by the Corona outbreak, and the grievances of foreign residents and international students residing in Korea and abroad are increasing day by day. In particular, Apostille is an agreement which abolishes the embassy accreditation system for foreign official documents. Apostille seal recognizes the country where it issued, so the document can be used directly in overseas without further confirmation by the embassy of its country. It is one of the necessary procedures to apply immigration, employment, study abroad, visa, driver's license exchange, and etc. 120 countries including the United States, Canada, the United Kingdom, Japan, Philippines in Southeast Asia are joined in Apostille Hague.
     
    The KICPC, which has built a global IT platform for many years, has been presenting international documents services with the Internet and mobile application for the eople around the world, such as citizens and international students, who are struggling with getting an overseas apostilles in current Corona Outbreak. They provides a non-face-to-face service that allows users to easily obtain local Apostille certification in the Philippines with a few clicks anytime, anywhere.
     
    In addition, authentication and issuance can be done without a public certificate, computer, or printer, and it has the advantage of receiving it by e-mail as well as delivering it to a customer's desired location. Most of all, it is possible to solve complicated procedures for submitting the local documents to overseas with one-stop and accurate business processing. It is possible to quickly get an apostille from Philippines and process all the multinational documents required many areas including education, job seeking, visa. getting an international driver’s license, exchanging local driver’s license and etc.

     
    Source

    http://www.siminilbo.co.kr/news/newsview.php?ncode=1065595127590873